`대장동 핵심인사` 유동규…검찰, 응급실서 긴급체포


증거인멸·소환불응 우려 경찰, 김만배 등 8명 출금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