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얼마나 힘들고 무서웠을까”…원룸 빼 직원 월급주고 떠난 호프집 사장 가게 가보니 [르포]


“얼마나 힘들고 무서웠을까”…원룸 빼 직원 월급주고 떠난 호프집 사장 가게 가보니 [르포], 작성자-이상현, 요약-14일 오후 1시께 서울 마포구에 있는 한 맥줏집. 이 가게는 생활고에 시달리다가 최근 세상을 등진 50대 자영업자 A씨가 운영하던 곳이다. 가게 앞에는 출입 통제선이 처졌고, 문에는 자물쇠가 굳게 걸렸다. 문 앞에는 시민들이 놓고 간 국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