칼부림 현장서 도망간 여경…”구조요청 생각뿐, 그 뒤론 기억이 없다”


칼부림 현장서 도망간 여경…”구조요청 생각뿐, 그 뒤론 기억이 없다”, 작성자-고득관, 요약-인천의 한 빌라에서 벌어진 층간소음 관련 살인미수 사건에서 칼을 휘두르는 가해자와 피를 흘리는 피해자를 그대로 두고 현장을 빠져나온 여경이 구조 요청을 해야 한다는 생각 뿐이었고 그 뒤로는 기억이 나지 않는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