흉기 찔려 피흘린 40대男, 수업중 교실 난입


인근 야산선 30대男 숨진채 발견 식당 종업원·주인 관계로 밝혀져

Source